가까이 안고 다니세요.


"신생아를 심장 가까이 안으면 최고의 행복감을 느낍니다."라고 1973년으로 거슬러 올라가 베이비뵨 창업자인 본 야콥슨이 말했습니다. 그리고 아이를 안을 방법에 대한 생각의 토대가 됩니다. 모든 베이비 캐리어의 목표는 부모가 아이를 안기 좋게 만들고 아이도 부모가 안는 것을 좋아하게 만드는 것입니다.

신생아를 부모의 심장 가까이
최고의 행복감을 느낍니다.

당사의 베이비 캐리어는 부모와 아이가 가장 가깝게 접촉할 수 있도록 디자인되어 있으며, 이러한 디자인은 아기에게 필요한 친밀감과 안정감을 고려한 것입니다. 

당사의 베이비 캐리어는 심지어 밤에도 도움 없이 안기 쉽다는 점이 중요합니다. 그리고 아이를 넣기 쉽고 깨우지 않고도 꺼낼 수 있습니다. 당사의 베이비 캐리어가 전 세계 소아과 전문의 및 아동 심리학자의 추천을 받는 이유 중 하나입니다. 

출생한 날부터 안전

작은 아기는 출생 후 첫 몇 개월 동안 좋은 느낌을 갖도록 많은 신체 접촉이 필요합니다. 베이비 캐리어를 가슴 높이로 하여 어린 신생아를 가까이 안을 경우, 엄마의 뱃속에서 새로운 세상에 나와 혼란스러운 전환기를 적응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엄마의 신체 흔들림, 심장 박동 소리가 익숙해서 편안함을 느끼게 됩니다. 가까이 안으면 새로운 것으로 가득찬 세상에서 조용한 은신처가 되며 아이가 신뢰할 수 있게 됩니다.

보고, 듣고, 움직이는 것은 어린 아기의 기본적인 욕구이며 먹고 자는 것만큼 중요합니다. 부모는 아이를 베이비 캐리어에 안을 때 어린 아이의 요구를 보고, 해석하고 만족시킬 수 있게 됩니다. 시선 맞춤과 육체적 접촉은 아이의 발달과 앞으로 함께 생활하는 데 중요한 아이와 부모 사이의 감정적 유대감을 형성합니다. 부모가 아이에게 주는 안전한 느낌은 향후 아이의 삶에서 자존감을 높이는 데 기본적인 토대가 됩니다.